[상주] 포도 병충해 없는 모서면 만들기 총력

기사작성 : 2020.03.14 (토) 19:43:30

- 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 대비 공동방제 추진 -

 

[모서면]포도 병충해 없는 모서면 만들기 총력.jpg

모서면은 지난 13일 과수 병충해 없는 모서면 만들기의 일환으로 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에 대비하기 위해 공동방제협의회를 개최했다.

 

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는 포도, 사과, 배 등 국화과 식물 나무의 목질부 수피에 위, 아래로 구멍을 뚫거나 껍질 밑을 테 모양으로 파 2~3년 만에 나무를 말라죽게하는 병충해로서, 이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꽃송이가 형성되는 개화 전 15~20일까지 방제가 마무리 되어야 한다.

 

이에 모서면에서는 공동방제협의회를 구성, 농가에 피해를 줄이기 위하여 오는 320일부터 410일까지 약제 공급과 함께 공동방제를 실시할 계획이다.

 

서정대 모서면장은작은 방심하나가 모든 것을 그르칠 수 있는 것이 농사이다. 농사는 국가의 근본이고 포도, 사과 등은 우리 고장의 근본이므로 우리의 근본을 지키기 위해 작은 것 하나 놓치지 않고 모든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대한환경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