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 경북도, 도로 하천사업 지역경기 활성화 총력

기사작성 : 2020.03.10 (화) 15:15:16

- 경북도-경북도개발공사 보상업무 위‧수탁 협약 체결 -
- 전문 인력 활용 보상업무 추진, 도로‧하천 건설사업 신속 추진 -


경상북도청전경.jpg

경상북도는 신속한 도로하천 건설공사 추진을 위해 10일 경상북도개발공사(이하 공사)와 도로하천분야 보상업무 위수탁 협약을 체결하고, 예산 신속집행 통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기 활성화에 나선다.

 

공사는 이날 협약을 통해 올해 발주 예정인 12지구(도로 7지구, 하천 5지구) 총사업비 5,398억원(보상금 962억원)에 대한 보상업무를 추진하게 된다.

 

이제까지 반복 제기되던 시군(보상위임)의 보상 전담인력 부족에 따른 보상지연 문제를 해결하고 전문적이고 신속한 보상업무 추진을 위해 작년 연말부터 도 산하 기관인 경상북도개발공사와 위탁업무 추진을 위한 세부사항에 대해 논의해 왔다.

 

경상북도는 그동안 타 보상 전문기관과 위탁을 추진하였으나, 도내 대부분 사업이 보상 필지 수는 많으나, 적은 보상액으로 위탁수수료 소액사업인 경우가 많아 위탁 기피로 업무 추진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경북도의 어려움을 공사에서도 적극 공감하고, 상생차원의 적극적인 협조 아래 보상 전담팀 구성 및 보상업무 위수탁 협약을 체결하게 되었다. 이번 협약으로 공사의 전문 보상인력을 활용한 보상추진으로 신속한 도로하천 건설공사 추진이 가능하게 되어 주민 교통편의 향상 및 하천재해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한정된 예산을 단계별 보상구조에서 보상비 선지급을 통한 일괄보상을 추진하여 보상지연에 따른 민원발생을 최소화하고, 보상 장기화에 따른 재감정 보상액의 상승 문제를 해소하는 등 예산절감도 기대된다.

 

앞으로 경상북도는 보상업무 위탁을 시군에서 추진하는 도로하천분야 자체사업까지 확대하여 전문적이고 신속한 보상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공사와 확대방안을 논의해 나갈 계획이다.

 

배용수 경북도 건설도시국장은경상북도개발공사와 보상업무 위탁협약을 통해 전문적 보상체계 구축으로 신속한 보상업무 처리가 가능하게 되어, 원활한 도로하천 공사 추진 및 예산 신속집행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지역경기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환경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