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 경북도, 올해 축사시설현대화에 355억원 지원

기사작성 : 2020.01.23 (목) 13:15:56

- 축사․축산시설 환경개선 및 경쟁력 강화 -
- 전년도 216억원에서 139억원 증액하여 확대 지원 -

 

축사시설현대화_지원_참고_사진.jpg

경상북도는 금년도 축사시설현대화사업에 75호를 최종 선정하고 사업비 355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의 216억원보다 139억원이 증액된 금액으로 집중적인 투자로 축산농가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축사시설현대화사업은 한-, -EU·영연방 등 각종 FTA(자유무역협정)체결 등 개방에 대응하여, 축사 및 축산시설 개선으로 생산성 향상을 통한 축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2009년부터 지원하고 있다.

 

지원대상자는 20141231일 이전부터 축산업 허가를 받거나 등록을 한 농가 및 법인, 신규로 축산을 하고자 하는 경우 해당 축종 농장 실무경력이 3년 이상 되는 자(50세 이하) 또는 축산 관련 고등학교 및 대학 졸업자 중 축산 관련학과 졸업자(50세 이하)이며, 농업경영체 미등록 농가나 축산업 교육 미이수자는 지원에서 제외되었다.

 

2020년도 축사시설현대화사업은 중소규모(FTA기금) 또는 대규모(이차보전)으로 지원되며 축산업 허가면적상의 축사규모에 따라 이자율은 중소규모의 경우 연리 1%, 대규모는 연리 2%이며 상환조건은 5년 거치 10년 상환으로 동일하다.

 

융자사업으로 지원되는 중소규모는 축산업 허가면적이 한우 110~1,728㎡ ▲돼지 265~2,880㎡ ▲산란계 420~4,500를 말하며, 이차보전사업으로 지원되는 대규모는 축산업 허가면적이 한우 1,728~4,320㎡ ▲돼지 2,880~7,200㎡ ▲산란계 4,500~11,500이다.

 

이희주 축산정책과장은 축사시설현대화사업을 통해 축산농가의 생산성 향상으로 안정적인 축산경영 기반 조성 뿐만 아니라 특히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을 통해 지역사회와 더불어 상생하는 지속가능한 축산업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환경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